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센타이어, 17년 연속 '주주총회 개최 1호 기업'

최종수정 2018.09.09 19:00 기사입력 2016.02.17 10:19

댓글쓰기

넥센타이어가 17일 제 58기 주주총회를 열고 12월 결산 법인 중 17년 연속 최초 주총 개최의 기록을 이어갔다. 양산 본사 강당에서 이현봉 부회장이 주주총회를 주재하는 모습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넥센타이어가 17일 정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주총 시즌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넥센타이어는 17년 연속 주총 개최 1호 기업 타이틀을 유지하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17일 오전 9시 경남 양산 본사에서 제58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넥센타이어는 현재 이름으로 사명을 변경한 2000년 이후 17년 연속으로 주총 개최 1호 기업(12월 결산법인 상장회사 기준)의 진기록을 이어오고 있다. 이는 투명경영을 최우선으로 하는 회사의 경영방침과 주주에게 경영성과를 빠르게 돌려주기 위한 주주중시 경영의 표현이라는 설명이다.

이날 주총에서는 타이어 렌탈 신규사업 진출에 따른 사업목적이 추가됐으며 재무제표와 이익잉여금처분에 대한 보고, 이사와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등이 의결됐다.

2015년 경영실적은 연결기준 매출액 1조8375억원(전년 대비 4.5% 증가)과 영업이익 2249억원(전년 대비 7.8%증가)을 기록하며 연간 최대 실적을 거뒀다.

또한 액면가 500원 기준 1주당 보통주 80원, 우선주 85원을 결의해 현금배당을 확정했다.
넥센타이어 이현봉 부회장은 "올해도 글로벌 경기 위축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나 경영 환경 변화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을 통해 회사의 경쟁력을 더욱 높임은 물론,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