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몬 트리플크라운' OK저축銀, 대한항공 꺾고 4연승(종합)

최종수정 2018.09.12 06:00 기사입력 2016.01.31 17:49

댓글쓰기

여자부 도로공사, 흥국생명 제압 3연패 탈출…4위 도약

OK저축은행[사진=김현민 기자]

[인천=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남자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원정에서 대한항공을 꺾고 4연승을 달렸다.

OK저축은행은 31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5~2016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대한항공에 세트스코어 3-0(25-22 25-18 26-24)으로 이겼다. 지난 20일 KB손해보험과의 홈경기(3-0 승)부터 최근 네 경기를 모두 이겼다. 1위 경쟁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지켰다. 20승8패(승점 62)로 2위 현대캐피탈(승점 56)과 격차를 6점으로 벌리고 선두를 유지했다.
주포 로버트랜디 시몬이 시즌 여덟 번째 트리플크라운(후위공격·블로킹·서브에이스 각 3점 이상)을 기록하며 양 팀 가장 많은 26점을 올려 승리를 이끌었다. 후위공격 9점, 블로킹 3점, 서브에이스로 4점을 따냈다. 왼쪽 공격수 송명근도 서브에이스 세 개 포함, 13점을 보탰다.

OK저축은행은 세트스코어 2-0으로 앞선 3세트 22-24에서 박원빈과 심경섭의 연속 블로킹으로 듀스를 만든 뒤 시몬이 연달아 상대 공격수 파벨 모로즈의 후위공격을 가로막아 뒤집기로 승부를 마무리했다.

시몬[사진=김현민 기자]

대한항공은 가로막기(4-8)와 서브에이스(3-8)에서 OK저축은행에 뒤졌고, 범실도 상대(15개)보다 다섯 개 많은 스무 개를 기록하며 한 세트도 따내지 못했다. 지난 25일 현대캐피탈과의 홈경기(1-3 패)부터 최근 세 경기를 모두 졌다. 17승11패(승점 52)로 현대캐피탈과의 격차를 좁히지 못하고 순위는 3위를 유지했다.
이어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원정팀 한국도로공사가 흥국생명을 세트스코어 3-0(25-16 25-12 26-24)으로 꺾고 최근 3연패를 탈출했다. 10승13패(승점 30)로 GS칼텍스(9승14패·승점 30)에 다승으로 앞서 5위에서 4위로 도약했다. 3위 흥국생명(승점 36)보다 한 경기를 덜 마친 가운데 격차는 6점으로 좁혀 포스트시즌 진출의 희망을 이어갔다. 여자부는 3위가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는 마지노선이다.

도로공사는 레즐리 시크라가 양 팀 가장 많은 20점을 올렸고, 황민경(10점)도 두 자릿수 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흥국생명은 주포 테일러 심슨이 발 부상으로 빠진 공백을 극복하지 못했다. 왼쪽 공격수 이재영이 11점을 올렸으나 범실을 여섯 개 기록했고, 공격득점에서도 26-43으로 밀리며 최근 4연패 부진에 빠졌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