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전시 “올해 5만4000여개 일자리 창출할 것”

최종수정 2018.08.15 00:01 기사입력 2016.01.27 10: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대전시가 지역 내 대규모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시는 27일 시청에서 일자리창출 종합대책 보고대회를 열고 지역 ‘일자리 5만 4922개 창출’을 골자로 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시는 관내 고용률 66.3%와 취업자 수 78만8000여명을 목표로 3466억원의 예산을 투입, 9개 각 분야를 육성하는 방안도 내놨다.

일자리창출 분야별 내역은 ▲산업단지조성 및 주력 산업육성 2342개 ▲첨단기술 중핵산업 440개 ▲강소(벤처)기업 육성 1855개 ▲중소기업 유치 4300개 ▲엑스포과학공원 재창조사업 474개 ▲지식재산 산업인력 문화예술 4347개 ▲지역산업맞춤형 인력양성 838개 ▲경력단절여성·노인·장애우 등 공공분야 2만4000개 ▲기타 사회서비스 1만6327개 등으로 분류 집계된다.

특히 ‘지역 고용혁신 추진단’을 신규로 구성해 일자리창출을 위한 콘트롤 타워역할을 맡기고 지역 자원을 활용한 고용혁신 프로젝트 사업 발굴로 첨병 활동을 하게 할 계획이다.
또 행복 키움 ‘쳥년 취·창업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내손을 job아 ▲청년희망 릴레이 콘서트 ▲청년 희망카페 설치운영 ▲스마트벤처 창업학교 등 64개 과제·5800개 일자리를 만들어 청년취업을 지원한다.

권선택 대전시장은 “청년 고용절벽을 해소하기 위한 시책 마련 및 추진에 진력하겠다”며 “더불어 산업단지 조성과 기업유치, 기업 맞춤형 인력양성, 전략산업 육성, 대규모 프로젝트 사업을 발굴해 젊은 대전을 만들어 가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