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버랜드, '미리보는 판다샵' 오픈

최종수정 2016.01.24 10:38 기사입력 2016.01.24 10:38

댓글쓰기

판다 캐릭터 전용 미니 상품점

올 봄 판다 도입을 앞두고 판다 맞이 준비에 한창인 에버랜드가 110여 종의 판다 캐릭터 상품을 전시한 '미리보는 판다샵'을 최근 오픈했다. 에버랜드는 다양한 크기와 모습의 판다 인형부터 세계적으로 유명한 크리스털 브랜드 스와로브스키와의 콜라보레이션 상품까지 선보이고 있다. 24일 미리보는 판다샵을 찾은 손님들이 귀여운 판다 인형을 들고 활짝 웃고 있다.

올 봄 판다 도입을 앞두고 판다 맞이 준비에 한창인 에버랜드가 110여 종의 판다 캐릭터 상품을 전시한 '미리보는 판다샵'을 최근 오픈했다. 에버랜드는 다양한 크기와 모습의 판다 인형부터 세계적으로 유명한 크리스털 브랜드 스와로브스키와의 콜라보레이션 상품까지 선보이고 있다. 24일 미리보는 판다샵을 찾은 손님들이 귀여운 판다 인형을 들고 활짝 웃고 있다.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가 올 봄 판다 도입에 앞서 판다 캐릭터 전용 미니 상품점 '미리보는 판다샵'을 오픈했다.

에버랜드는 24일 용인 에버랜드 정문 주변인 그랜드 엠포리엄과 로스트밸리 등 2곳에 '미리보는 판다샵'을 개설했다. 현재까지 출시한 110여 종의 판다 캐릭터 상품을 전시, 판매하고 있다.

버랜드는 크기와 모습이 다양한 귀여운 판다 인형부터 팬시, 완구, 패션 등 판다 캐릭터를 응용한 이색적인 상품들을 준비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크리스털 브랜드 스와로브스키, 몰스킨 등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독특한 디자인과 품격을 가진 판다 캐릭터 상품들도 선보이고 있다.

에버랜드는 다양한 판다 캐릭터 상품들을 통해 고객들이 판다를 미리 만나 보는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판다샵을 준비했다.
에버랜드는 고객들이 판다를 소재로 한 추억을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판다가 중국에서 들어와 공개되는 봄 축제 기간까지 300여 종의 판다 캐릭터 상품을 준비하고, 판다사 내에 대규모의 판다 캐릭터 전용 공간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에버랜드는 올해부터 판다 보유 동물원의 자격을 인정받아 유엔개발계획(UNDP)이 주관하는 국제 판다 보호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으며, 올 봄 에버랜드에 들어올 판다 한 쌍의 이름을 한중 양국 SNS회원을 통해 공모받아 최종 선정 작업 중으로 한중 인문교류위원회의 협의를 거쳐 내달 확정할 예정이다.


명진규 기자 ae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