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겨 영재' 유영, 롤 모델 김연아와 한솥밥

최종수정 2016.01.18 10:59 기사입력 2016.01.18 10:59

댓글쓰기

올댓스포츠와 2018년까지 3년간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

유영[사진= 대한빙상경기연맹]

유영[사진= 대한빙상경기연맹]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피겨 스케이팅 유망주 유영(12·문원초)이 김연아(26)와 한솥밥을 먹는다.

김연아의 소속사인 ㈜올댓스포츠(대표이사 구동회)는 18일 "유영과 2018년까지 3년간 매니지먼트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유영은 지난해 12월 열린 전국 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시니어부에서 나이 만 11세 8개월로 정상에 올라 김연아가 지난 2003년 이 대회에서 작성한 역대 최연소 우승(만 12세 6개월) 기록을 경신했다. 그는 2004년 5월생이다.

유영의 롤 모델은 김연아다. 김연아가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는 모습을 보고 피겨를 시작했다. 올댓스포츠도 유영의 발전 가능성을 높이 평가해 매니지먼트를 맡기로 결정했다.

유영은 "정말 좋아하는 롤모델인 연아 언니와 식구가 돼서 한없이 기쁘다"며 "연아 언니처럼 훌륭한 피겨선수가 되는 게 꿈인데 그 꿈을 이루기 위해 앞으로도 더욱 열심히 훈련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구동회 대표는 "김연아를 매니지먼트해온 전문 노하우를 바탕으로 유영이 훈련에만 집중하고 앞으로 한국 피겨를 이끌어갈 큰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