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은행에 폭발물 설치" 허위신고에 경찰 출동

최종수정 2014.12.25 16:33 기사입력 2014.12.25 16: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25일 서울 중구 외환은행 본점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긴급 출동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9분께 112로 "외환은행에서 내 돈 66만원을 가져가서 외환은행 본점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들어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건물 출입 기록을 확인하고 외환은행 건물을 샅샅이 수색했지만, 외부인이 오가거나 의심될만한 물건이 발견되지 않아 허위신고인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위치추적을 통해 신고 45분만에 부산 해운대에서 112로 전화를 건 40대 남성을 검거했다.

경찰은 이 남성이 홧김에 허위신고를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이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