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AG]경보 김현섭, AG 3회 연속 메달 쾌거

최종수정 2014.09.28 19:27 기사입력 2014.09.28 10:23

댓글쓰기

육상 경보대표팀 김현섭[사진=김현민 기자]

육상 경보대표팀 김현섭[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경보의 김현섭(29)이 한국 육상에 인천아시안게임 첫 메달을 안겼다.

28일 인천 연수구 송도센트럴파크에서 열린 대회 남자 경보 20㎞ 경기에서 1시간21분37초를 기록했다. 왕전(1시간19분45초·중국), 스즈키 유스케(1시간20분44초·일본)에 이어 세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 아시안게임 3회 연속 메달 획득의 쾌거를 이뤘다. 김현섭은 2006년 도하 대회에서 은메달, 2010년 광저우 대회에서 동메달을 딴 바 있다.
레이스 초반 왕전, 스즈키와 선두그룹을 형성한 김현섭은 8㎞를 1위(32분59초)로 통과했다. 그러나 10㎞에서 3위(40분47초)로 뒤처졌고 이후 차이쩌린(중국), 다카하시 에이키(일본)과 3위를 두고 다퉜다. 계속된 추격을 김현섭은 안정된 페이스로 뿌리쳤다. 18㎞까지 14㎞~16㎞ 구간(8분14초)을 제외한 나머지 모든 2㎞ 구간을 8분10초 내에 통과했다. 사실상 순위가 가려진 마지막 2㎞ 구간도 8분24초로 선전했다.

아시아기록 보유자인 왕전은 8㎞부터 매 구간을 7분대에 통과하는 저력을 과시, 비교적 여유롭게 금메달을 땄다. 스즈키는 마지막 2㎞ 구간에서 8분35초를 기록하는 등 부진했으나 중반까지 선두권을 유지한 덕에 은메달을 챙겼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