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송재호-진지희, SNS 가입하기 땀 뻘뻘

최종수정 2014.09.09 15:19 기사입력 2014.09.09 15:19

댓글쓰기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사진=MBC 캡처]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사진=MBC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송재호-진지희, SNS 가입하기 땀 뻘뻘

배우 송재호가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 SNS 가입하기 미션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송재호는 8일 방송된 MBC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 배우 진지희에게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가입하기 과외를 받았다. 평소 알지 못 하는 분야에 대해 배우기 위해 과외 선생님을 요청한 것.

송재호는 서울 홍대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지희와 첫만남을 가졌고 진지희는 첫만남에 셀카봉을 꺼내며 함께 셀카를 찍자고 제안해 송재호를 당황케 했다. 송재호는 당황하면서도 환한 미소로 셀카 찍기에 응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1939년생 송재호와 1999년생 진지희는 60살 나이차에도 불구,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며 흥미를 끌어올렸다.
특히 송재호는 SNS 가입하기 미션을 수행하며 남다른 습득력으로 과외 선생님 진지희를 놀라게 했다. 송재호는 SNS 아이디를 만들기 위해 고심하던 중 "씨스타 효린의 팬이다"며 "춤 잘 춘다. 노래 좋고 목소리 좋고 예쁘다"고 밝혔다. 진지희는 "SNS하면 그 언니랑 연락할 수도 있다"고 말했고 송재호는 "그러냐"고 놀라움을 표했다. 송재호는 "씨스타 효린 싫어하는 사람 있냐. 효린은 최고다"고 말했다.

송재호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40년만 젊어도 날라다닐 것 같다. 내가 공업학교 나왔는데 어느 시점에서 머리 쓰는 게 무뎌졌다. 만드는 것, 머리 쓰는 걸 잘했는데 어느 시점에서 다 끊어졌다"고 속내를 고백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SNS 가입하기, 방송 재밌더라"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SNS 가입하기, 예능에서 처음 본 듯"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SNS 가입하기, 진지희 오랜만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