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모두가 행복한 나라 만드는 데 최선 다할 것"

최종수정 2014.09.05 10:38 기사입력 2014.09.05 10: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추석연휴를 하루 앞둔 5일 '추석 명절 인사'를 통해 "다른 해보다 빨리 돌아온 추석인데 국민 여러분들의 체감 경기가 더뎌서 어려움이 많으실 것이라 생각합니다"며 "그러나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말처럼 풍요롭고 정겨운 한가위가 되시길 기원드립니다"고 밝혔다.

또 "저도 우리 경제를 다시 일으키고 모두가 행복한 삶을 누리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명절 연휴에도 쉬지 못하고 일하시는 근로자 여러분과 경찰관, 소방관, 군장병 여러분께도 감사의 말씀을 드리면서 따뜻하고 기쁨 가득한 한가위를 보내시기 바랍니다"고 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