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안 만드는 얼굴 부위는 눈·코·입"

최종수정 2014.08.02 07:09 기사입력 2014.08.02 07: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나이 보다 젊은 외모를 유지하는 것이 대세가 되면서 동안을 만드는 방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보통 어려 보이는 인상을 만들기 위해서는 주름을 관리하면 된다고 생각하는데 나이 들면서 나타나는 눈, 코, 입의 변화를 요소 별로 살피는 것이 중요하다.

만약 이러한 변화에 대한 이해 없이 무조건 주름을 없애고 피부만 팽팽하게 만들거나 지방이식을 통해 볼이나 이마에만 볼륨을 주면 오히려 인상이 어색해 질 수 있다. 또 자칫 본래의 이미지를 잃어버릴 수도 있으므로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노안의 원인에 맞는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눈은 피부의 탄력이 떨어지고 지방이나 근육에 변화가 생기며 눈꺼풀이 처지는 변화가 생긴다. 이렇게 눈꺼풀이 처지면 눈동자의 노출이 작아지며 인상도 변한다. 코 역시 피부 처짐으로 화살코처럼 변하는 현상이 나타난다. 입은 표정 습관이나 잇몸 뼈의 변화로 입꼬리 부분이 내려갈 수 있다.

전문가가 이야기하는 노안을 만드는 세 가지 얼굴 요소는 눈과 코와 입이다.

눈의 노화는 단순히 눈꺼풀 피부만의 문제가 아니다. 피부 속 조직이 변해 겉으로 드러나는 것이다. 나이가 들면 우선 눈꺼풀 피부의 탄력이 떨어지면서 피부가 늘어지게 된다. 또 눈꺼풀 안쪽의 지방이 점점 빠지면서 눈두덩이 꺼지고 굵은 주름이 나타난다.
안구 뒤쪽, 뼈 안쪽의 지방이 빠지면 눈이 푹 꺼지게 되고 눈을 뜨게 하는 근육의 힘이 약해지면서 검은자위 노출도 작아지게 된다. 이렇게 되면 눈매가 무기력해 보이거나 무뚝뚝한 인상을 줄 수 있다. 또 점점 시간이 지나면서 시야를 방해는 상태까지 발전하는데 이 경우 시야가 좁아지고 눈을 억지로 부릅뜨면서 눈이 잘 충혈되기도 한다.

눈꺼풀 노화가 생겼다면 처진 눈꺼풀을 제거해주고 눈꺼풀 라인을 교정해주면 증상이 개선된다. 치료는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달라지는데, 눈꺼풀 피부만을 잘라내 교정하기도 하고 안면거상술이나 눈썹아래 피부를 절제하는 수술이 필요할 때도 있다.

그 중 내시경을 이용한 엔도타인 거상술은 이마부터 시작해 눈꺼풀까지 늘어진 피부를 한꺼번에 올리는 수술이다. 수술은 두피에 작게 절개 한 후 이마에 쐐기 모양의 돌기가 있는 ‘엔도타인’을 삽입하는 과정으로 이루어지는데, 처진 이마의 근육과 피부가 위 쪽으로 고정되면서 주름을 펴주고 눈꺼풀 처짐까지 개선되는 효과도 있다.

화살코는 코끝이 오똑하지 않고 아래쪽으로 길게 향해 있는 형태를 말한다. 정면에서는 말 그대로 화살 모양이고 측면에서 봤을 때는 길게 축 처진 듯한 모양을 보인다. 화살코의 원인은 코의 내부 구조의 위치나 모양 때문인데, 선천적으로는 코 끝을 이루고 있는 콧날개 연골 등이 아래로 떨어져 있거나 비중격이 길 때 나타난다. 그런데 노화로 인해 전체적으로 피부가 처지면 코끝도 함께 처지면서 화살코가 심해질 수 있다.

사람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일반적으로 이상적인 비주구순각(콧구멍 가운데 부분의 기둥 모양의 비주와 윗입술이 만나는 각도)은 여자는 100~110도남자는 90도 정도이다. 화살코가 되면 비주구순각이 90도 이하가 된다.

보통 코의 길이가 길수록 즉, 비주구순각이 작을수록 나이가 들어 보이는 느낌을 주는데, 노화로 피부 처짐과 함께 화살코가 나타나면 노안이 더욱 심해진다. 이 경우 아랫쪽으로 길게 위치한 콧날개 연골을 상방으로 끌어올려주고 필요에 따라 길게 처져 있는 비중격을 줄이는 방법으로서 코와 입술이 이루는 각도가 늘어나도록 화살코를 교정할 수 있다.

동안을 위한 요소로 입꼬리를 중요시 여기는 사람이 많다. 이러한 현상을 반영하듯 최근 입꼬리를 올려주는 수술이 성행하는 추세다. 입꼬리가 올라가면 보다 어려 보이는 것은 물론이고 무표정에도 자연스럽게 미소를 짓는 듯이 보여 상대에게 밝은 인상을 주기 쉽다. 입꼬리를 올리려면 수술을 하는 것도 좋지만 평소 습관적으로 입 주변 근육을 풀어주고 자주 미소를 짓는 것이 좋다.

그러나 노화로 잇몸 뼈가 삭거나 피부 탄력이나 근육의 변화가 많이 진행됐다면 성형외과의 입꼬리 성형 수술로 입꼬리를 올려줄 수 있다. 입꼬리 성형은 입가를 아래로 당기는 근육을 풀어주고 재배치해 리프팅 하는 수술이다.

입술 양 끝 바로 위 피부를 삼각형 모양으로 절개하여 입꼬리가 올라갈 수 있도록 한다. 이렇게 약간이라도 절개가 필요한 수술을 할 때는 빠른 회복에도 신경을 써야 하는데 이 경우 래피드 힐링 프로젝트와 같은 전문 회복 프로그램이 도움이 된다.

바노바기성형외과 이현택 원장은 “눈, 코, 입 노안을 만드는 요소는 선천적으로 타고나기도 하지만 피부 처짐이나 피부 속 뼈와 근육 등 조직의 변화로 인해 나타나기도 한다”며 “노화 현상을 늦추고 인상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각 요소 별로 원인을 정확히 파악해 수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