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완구 "대통령과 회동으로 국회 위상 세우겠다"

최종수정 2014.07.08 09:27 기사입력 2014.07.08 09: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은석 기자, 장준우 기자] 이완구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10일 예정된 박근혜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 회동과 관련, "(회동) 의제는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와도 얘기했고 광범위한 국회 운영과 세월호 후속 대책과 관련해 대통령과 허심탄회하게 말할 것"이라고 8일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 회동을 통해) 정부와 국회의 소통을 강화하고 (국회가) 국정운영의 한 축으로 국회 위상을 세워나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박 대통령도 (국회와의 소통 확대에 대해) 그렇게 하겠다고 하셨다"고 덧붙였다.


최은석 기자 chamis@asiae.co.kr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