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양시, 장수 100세 시대 맞아 암 관리 사업 적극 추진

최종수정 2014.05.18 09:20 기사입력 2014.05.18 09:20

댓글쓰기

“ 암검진 교육 및 간담회를 통한 주민대표 암검진 지도자 47명 위촉”

광양시는 암검진 교육 및 간담회를 통한 주민대표 암검진 지도자 47명을 위촉했다.

광양시는 암검진 교육 및 간담회를 통한 주민대표 암검진 지도자 47명을 위촉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권일 기자]광양시(보건소)가 장수 100세 시대를 맞아 국민의 사망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암(癌) 예방 및 관리를 적극 추진하기 위하여 암 검진 지도자를 양성할 계획이다.

암 검진 지도자는 각 읍면동에서 추천된 주민대표 12명, 권역별 보건지소 및 진료소 보건인력 35명 등 총 47명이 위촉·선정 돼 활동하게 되는데, 이들은 정기적인 교육을 통해 기본지식을 쌓고 해당 지역에서 암 검진 지도자로 활동하게 된다.
이에 따라 시는 14일 보건소 회의실에서 지역주민, 건강보험공단, 검진기관, 주민생활지원과, 광양대학 간호과 학생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지역암센터 권순석 교수를 초빙해 암 예방 및 조기검진의 중요성에 대한 강의를 개최했다.

또한, 2014년 광양시 암 검진 사업 추진 상황 등에 대한 간담회도 함께 진행했다.

권순석 교수는 강의를 통해 “암 발생을 예방하고 신속한 대처를 위해서는 암 검진이 가장 효과적일 수 있다”며 암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 참석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암 검진 중요성에 대해 충분히 공감할 수 있는 자리가 되었다”고 말했다.

김권일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