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애플 "구글과의 특허전쟁 종료, 삼성에는 영향 없어"

최종수정 2014.05.17 13:50 기사입력 2014.05.17 13: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애플과 구글이 특허권을 둘러싼 양사간 모든 소송을 취하하기로 합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번 소송 취하 합의에 따라 미국과 독일 등에서 진행되고 있던 애플-구글 간 20여건의 특허 분쟁은 일단락됐다.
2010년 모토로라가 애플을 상대로 3G 네트워크 구동 관련 특허 침해 소송을 걸었고 이에 맞서 애플도 모토로라를 상대로 각종 스마트폰 기술 특허 침해 소송을 해 양사의 갈등은 골이 깊었다. 2012년 구글이 모토로라를 125억달러에 인수하면서 애플-모토로라 특허전쟁은 애플-구글 특허전쟁으로 발전했고, 구글이 올 초 모토로라를 중국 레노버에 매각하기로 합의했지만 특허권을 계속 유지하기로 하면서 소송이 계속 진행됐다.

애플과 구글은 이번 소송 취하 합의가 서로 갖고 있는 특허를 공유하는 크로스라이선스(cross license)를 포함하지는 않지만, 이번 협력을 계기로 미국 내 특허제도의 개혁에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애플-구글 특허전쟁 종료가 불 붙은 애플-삼성 특허전쟁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전망이다. 삼성이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계(OS)를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업이기는 하지만, 애플 대변인은 이번 구글과의 합의가 삼성을 상대로 한 소송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못 박았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