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희·공서영, 오승환에 '몸통 두꺼운 남자라서 좋아…' 오승환은 누구꺼?

최종수정 2014.05.16 14:56 기사입력 2014.05.16 14:56

댓글쓰기

▲오승환을 이상형으로 지목한 최희.(사진=tvN ‘택시’ 방송 캡처)

▲오승환을 이상형으로 지목한 최희.(사진=tvN ‘택시’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희·공서영, 오승환에 '몸통 두꺼운 남자라서 좋아…' 오승환은 누구꺼?

'택시'에 출연한 최희와 공서영이 '돌부처' 오승환을 향한 마음을 살며시 드러내며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15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야구여신 최희와 공서영이 출연해 '야구선수 이상형 월드컵'에 참여하며 호감있는 야구선수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공서영은 기아타이거즈 소속 이대형 선수와 일본 프로야구 한신타이거즈 소속 오승환 가운데 오승환을 선택했다.

평소 마운드 위에서 무표정으로 유명한 '돌부처' 오승환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공서영은 "이런 남자를 원래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에 최희도 "여자들에게 인기가 많다. 오승환 선수는 몸통이 두껍다. 실제로 보면 '사람 몸인가?' 싶을 정도다" 라고 호감을 나타냈다.

한편 16일 한 매체가 오승환과 배우 김규리가 3개월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해 화제가 됐다.

최희와 공성영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최희 공서영, 돌부처 오승환 좋아하는구나" "최희 공서영, 눈이 호강했어" " 최희 공서영, 누가 오승환을 데려갈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