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與 정홍원 사퇴 "사고 수습 매진이 급선무"

최종수정 2014.04.27 15:16 기사입력 2014.04.27 15:16

댓글쓰기

-"책임 지는 것이 마땅하다"면서도 "사고 수습 매진이 급선무"라고 강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새누리당은 27일 세월호 참사 관련 정홍원 총리의 사의표명에 대해서 "책임을 지는 것이 마땅하다"면서도 "정부가 흔들림 없이 사고 수습에 매진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밝혔다.

함진규 새누리당 대변인은 이날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오늘(27일) 오전 정홍원 총리가 세월호 사고 수습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며 "원활하지 못한 사고 수습 과정으로 정부와 가족간의 불신을 자초한 내각의 총 책임자로서 어떠한 형태로도 책임을 지는 것이 마땅하다"고 말했다.

하지만 "실종자 수색 등 사고 수습이 시급한 시점에서 정부가 흔들림 없이 사고 수습에 매진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입장을 전했다.

아울러 김한길,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이날 박근혜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한 것에 대해서도 "지금 온 국민이 정치권에 엄중히 주문하는 것은 정쟁을 중단 하고 사고 수습 재발 방지책을 마련하는 것"이라며 "국회가 정부의 수습 노력을 적극 뒷받침 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이자 정치권의 의무라는 것을 여야 모두가 명심해야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민현주 새누리당 대변인도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정 총리의 사퇴에 대해 "이번 세월호 사고를 수습하는 과정에서 해당부처는 사고를 당한 가족과 국민을 실망시키는 대응을 보였으며 이에 대해서는 어떠한 변명도 있을 수 없다"고 하면서도 "정 총리의 사의표명에 상관없이 모든 해당부처의 공무원들은 이번 세월호 사고를 수습하는데 총력을 기울여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