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연재, 페사로 월드컵 개인종합 5위

최종수정 2014.04.13 06:50 기사입력 2014.04.13 06:50

댓글쓰기

손연재, 페사로 월드컵 개인종합 5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손연재(20·연세대)가 국제체조연맹(FIG) 월드컵 2연속 입상권 진입에 실패했다.

손연재는 1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페사로에서 열린 FIG 페사로 월드컵 개인종합에서 후프(18.100점)-볼(17.400점)-리본(17.316점)-곤봉(17.600점) 합계 70.416점을 받아 5위를 기록했다. 앞서 포르투갈 리스본 월드컵에서 금메달을 따낸 오름세로 2연속 입상권에 도전했으나 실수가 나와 경쟁에서 밀렸다. 대신 네 종목 모두 8위 안에 들어 이날 밤 시작되는 종목별 결선 출전권을 따냈다.

전날 후프 종목에서 월드컵 개인 최고점을 세운 손연재는 이국적인 음악 '바레인'에 맞춘 리본에서 마지막에 점프하며 마스터리(수구 숙련도)를 연결하는 부분에서 실수가 나와 8위에 머물렀다. 곤봉에서는 수구를 한 차례 떨어뜨렸으나 전반적으로 발랄하고 안정적인 연기로 7위에 올랐다.

개인종합 우승은 74.616점을 받은 쿠드랍체바(17·러시아)가 차지했다. 72.999점을 기록한 마르카리타 마문(19·러시아)과 71.532점의 안나 리자트디노바(21·우크라이나)가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을 따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