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 女 임원 4명 발탁… 공채 출신 여성 임원 2호 탄생

최종수정 2014.03.17 16:36 기사입력 2014.03.17 16: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POSCO 는 올해 정기인사에서 성과 중심 인사제도를 통해 전문성을 보유한 4명의 여성 인력을 임원으로 발탁했다.

포스코는 17일 제강원료구매그룹 리더를 맡고 있는 이유경씨가 출자사인 포스코엠텍의 상무로 승진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 상무는 최은주 포스코A&C 상무이사에 이어 포스코 여성공채 출신 2호로 이름을 올렸다.

포스코 관계자는 "이 신임 상무는 설비구매와 원료구매를 두루 경험한 구매 전문가"라며 "빠른 의사결정력과 탁월한 협상력을 보유하고 있어 이번에 포스코엠텍 상무로 승진 발령했다"고 말했다.

또 포스코는 정경희 포스코경영연구소 박사도 전문임원 상무로 승진발령했다. 이와 함께 최영 포스코 사회공헌그룹리더가 대우인터내셜 상무보로 승진, 사회공헌 등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포스코ICT 박미화씨와 포스코경영연구소 이윤희씨도 각각 상무보로 승진 예정이다.
포스코 관계자는 "포스코는 기존에도 재무와 HR, 해외법인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여성인력을 임원급으로 선임해 운영해 왔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보유한 여성인력을 발굴해 적극 활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