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한길, 3차 혁신안 발표…"상향식후보선출제로 당내 민주주의 실현"

최종수정 2014.02.23 12:05 기사입력 2014.02.23 12: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김한길 민주당 대표가 23일 당내 개혁 내용이 담긴 3차 정치혁신방안을 발표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온·오프네트워크정당 실현 ▲국민참여경선 통한 공직자 후보자에 대한 상향식선출제도 완성 ▲공천비리 적발시 강력제제 ▲부처별 정책부문별 책임의원제 도입 등이 언급됐다.
김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당직자와 공직 후보자 선출시 당원 직접투표제를 확대 실시하고 공직후보자에 대해선 당원과 국민이 함께 참여하는 국민참여경선제를 원칙으로 하는 상향식 선출제도를 완성해 당내민주주의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또 온·오프네트워크 정당을 만들겠다는 뜻도 밝혔다. 그는 "온라인을 통한 전 당원 참여시스템을 제도화시켜 주요 정책방향을 당원들과 함께 결정해나갈 것"이라며 "당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당원 뿐 아니라 국민과 소통의 장을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공천심사 시 비리혐의로 형사기소 된 자에 대해서는 그 내용 확인해서 공천 배제 등 포함한 엄격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공천과정에서 금품수수 등 각종 공천비리가 확인되면 즉각적인 공천취소와 출당 조치 등을 포함한 강력한 제제 방안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당 선관위에 외부 인사를 영입하는 등 공정한 선거체계 확립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총선에서 지역주의 극복을 위하 석패율 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비례대표 국회의원 후보 추천 방식도 개혁하겠다"면서 "부처별·정책부문별 책임의원제를 도입해 정부정책에 대한 대응력과 정책생산능력을 높여 정책정당의 기반을 확실히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김 대표는 "당 윤리위원회 독립과 위원회의 과반 이상을 외부인사로 선임해 투명성과 공정성을 확보하고 실질적인 운영을 보장해 온정주의를 극복하겠다"면서 "당의 인재양성프로그램 제도화해서 참신하고 실력 있는 인재들 민주당에 들어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민주당은 두 번에 걸친 혁신안과 오늘 발표한 혁신안이 하루빨리 실현 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국민들께 자기혁신의 의지가 신뢰를 얻는 날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대표는 지난 3일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 혁신안과 5일 상시국회·상시국감·상시예결위 추진 등의 내용이 포함된 국회혁신안을 발표한 바 있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