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청-국토부, 동해안 폭설지역 안전점검

최종수정 2014.02.23 12:00 기사입력 2014.02.2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국토교통부와 오는 24~28일까지 동해안 폭설지역의 전통시장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동해안 지역 폭설로 적설하중을 받은 45곳의 전통시장을 선정해 폭설로 인한 구조물 손상 발생여부와 안전시설물 상태 등을 집중 점검하고 점검 후 관리주체인 상인회·지방자치단체에 발견된 결함들에 대한 보수·보강 방법과 우선순위, 향후 유지관리 방안을 제시한다.
이번 점검은 시설물 안전 전문가 2명과 전통시장 전문가 1명을 1개 반으로 총 5개 반 15명의 합동점검반을 구성했으며, 내실 있는 점검을 통해 붕괴 등 사고 위험요인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고 안전을 확보할 예정이다.

한편 중기청과 국토부는 지난해부터 협업을 통해 시설물이 오래된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안전점검 사업을 시범 추진해 42개소를 완료했으며, 올해는 이번 폭설지역 45개 전통시장을 포함해 전국 150개 시장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