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천만, 23살 연하의 아내 공개…"장인과 3살 차이"

최종수정 2014.02.03 15:07 기사입력 2014.02.03 11:22

댓글쓰기

▲김천만, 23살 연하의 아내 공개(출처: SBS '좋은아침' 캡처)

▲김천만, 23살 연하의 아내 공개(출처: SBS '좋은아침'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김천만이 23살 연하의 아내를 공개했다.

3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서는 '처월드에서 사랑받는 사위들' 특집으로 배우 김천만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김천만은 23살 연하의 아내 현영애씨와의 결혼생활 등 근황을 전했다.

김천만은 "동생같은 아내다. 75년생이고 나와 나이차가 23년이다"라고 아내를 소개했다. 이에 아내 현영애씨는 "보기에는 별로 차이 안 나지 않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김천만은 "결혼을 결심하고 처가댁을 찾을 때, 처음에는 나이를 속일까 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장인과 3살 차이, 장모와는 2살 차이가 난다. 형, 누나라고 불러도 된다"고 말했다.

방송을 통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김천만, 아내와 23살 차? 대박이네", "김천만, 신혼같은 모습 보기 좋아", "김천만, 결혼반대가 심했을 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