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보 민간SOC채권 2893억원 어치 보증

최종수정 2014.01.16 08:53 기사입력 2014.01.16 08: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16일 ‘평택~시흥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과 관련해 SOC유동화회사가 발행한 2893억원어치 채권에 대해 100% 보증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SOC유동화회사보증은 민간사업시행자가 직접금융시장에서 저리의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설립한 유동화전문회사의 ABS(자산담보부증권)를 보증하는 것을 가리킨다.
신보는 SOC유동화회사보증의 만기 구조를 상환스케쥴에 따라 5~17년으로 다양화해 기존 대출 대비 약 3%, 단일 만기 채권 대비 약 0.1% 이상 조달 금리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통행료 부담을 약 4%(970억원) 완화하는 효과에 해당한다는 게 신보의 판단이다.

‘평택~시흥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은 총연장 42.6km, 왕복 4~6차로의 최소운영수입보장(MRG)이 없는 최초의 고속도로사업으로 지난해 3월 개통됐다.

신보는 “민간투자사업의 재구조화와 리파이낸싱에 사업별 특성과 현금흐름을 감안해 채권만기를 세분화했다"면서 "조달금리 절감에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