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軍복무 성실한 장병 '삼성전자 추천서' 써준다

최종수정 2014.01.13 10:47 기사입력 2014.01.13 10:47

댓글쓰기

軍복무 성실한 장병 '삼성전자 추천서' 써준다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군복무를 성실하게 마친 고졸 군장병이 삼성전자의 소프트웨어 개발인력으로 채용될 수 있는 길이 열린다.

양낙규 기자의 Defense Club 바로가기

육군 관계자는 13일 "만기제대한 고졸 군장병에 한해 삼성전자의 특별채용 전형에 추천하기로 했다"며 "삼성전자와도 협의를 끝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제도는 올해 만기 제대하는 장병부터 적용되며, 국방부는 우선 올해 100명을 추천할 계획이다.

육군으로부터 추천받은 군장병은 우선 삼성전자에서 진행하는 소프트웨어개발자 양성프로그램에 4개월간 참여하게 된다. 삼성전자는 프로그램을 이수한 장병들 가운데 우수인원을 선발해 채용하기로 했다. 육군은 성과에 따라 미래창조과학부 등 관련 부서와 협의해 내년부터 제도를 확대할 예정이다.

육군의 추천프로그램은 이스라엘 '탈피오트(Talpiot)'부대의 군 복무프로그램에서 착안한 것이다. 탈피오트는 해마다 고등학교 졸업생 50명을 선발해 엘리트로 키우는 군복무 프로그램으로 군복무 경험의 사회적 보상을 확대하고 고졸출신의 청년 실업을 해소한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윤성욱 삼성전자 글로벌인재채용담당자는 "군에서 추천한 인재라면 삼성에서 즉각 활용할 수 있는 인재일 것으로 판단했다"며 "추천을 받기 위해 장병들도 국방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