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해 코스닥 시장 상승세에 고가주 비중 증가

최종수정 2013.04.22 06:00 기사입력 2013.04.22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증시 내 고가주 비중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스닥시장은 1만원 이상인 종목이 크게 늘어났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 및 코스닥시장 상장종목 중 비교가능한 1766종목을 대상으로 전년말 대비 지난 18일까지 가격대별 분포를 조사한 결과 유가증권시장은 5만원 이상인 종목이 131종목으로 전년대비 5.6% 증가해 가장 많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닥시장 상장사는 1만원 이상 종목이 230종목으로 14.4% 급증했다.

코스닥시장 내 3000원 미만 저가주는 올해 증시 상승세에 힘입어 356종목으로 전년말대비 43종목(11%) 감소했다.

가격대별 주가 추이를 살펴보면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모두 '1만원 이상 3만원 미만' 종목들의 평균 주가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유가증권시장에서 1만~3만원 미만 종목들의 주가는 전년말대비 13.03% 올라 시장대비 17.89%포인트 상승했다. 이어 10만원 이상 종목들의 주가가 8.24% 올랐고 5000~1만원미만 종목들은 8.03% 상승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1만~3만원 미만 가격대의 주가가 23.07% 급등해 시장대비 12.03%포인트 추가 상승했다. 뒤이어 5000~1만원 미만 종목들이 22.87%, 3만원 이상 종목들이 21.92% 올랐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전년말 대비 지난 18일까지 주가 상승률이 가장 높았던 종목은 디아이 로 316.67% 급등했다. 이어 이스타코 (259.92%), KC그린홀딩스 (155.48%), 한솔PNS (129.85%), 써니전자 (108.88%) 순이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같은 기간 젬백스지오 가 327.67% 급등하며 주가 상승률 1위를 기록했고 다믈멀티미디어 (213.95%), 파루 (170.67%), 버추얼텍 (132.91%), 이그잭스 (129.82%)가 뒤를 이었다.

김소연 기자 nicks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