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MW, 뉴 3 시리즈 가솔린 모델 출시

최종수정 2012.07.03 10:26 기사입력 2012.07.03 10:26

댓글쓰기

BMW 뉴 320i

BMW 뉴 320i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BMW 코리아(대표 김효준)가 인기 모델인 뉴 3시리즈의 가솔린 모델 320i와 328i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은 BMW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을 장착해 주행 정숙성과 안전성을 동시에 갖췄다. 고객의 기호와 취향에 따라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도록 320i 기본형을 비롯 모던, 럭셔리, 스포츠의 라인 모델들과 고성능 가솔린 모델인 328i 등 총 5개 라인업으로 구성했다.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은 기존 디젤 모델과는 또 다른 매력을 갖춘 모델로 뛰어난 주행능력은 물론 BMW 가솔린 모델 특유의 주행 안전성과 정숙성을 자랑한다. 이번 라인업 확대를 통해 고객들은 BMW 뉴 3시리즈의 인기모델인 디젤 모델은 물론 가솔린 모델까지 확대되면서 디젤과 가솔린 모델을 폭넓게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전 라인업에 오토 스타트-스톱 기능, 스텝트로닉 자동 8단 변속기, 에코프로/ 컴포트/ 스포츠 등 총 3개 모드 선택이 가능한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컨트롤을 갖추고 있다. 이외에도 브레이크 에너지 재생, 전자식 파워 스티어링 휠, 지능형 경량 구조와 저항을 줄인 런플랫 타이어 등 뉴 3시리즈의 혁신적인 기술들이 그대로 반영됐다.
BMW 뉴 3시리즈 스포츠라인

BMW 뉴 3시리즈 스포츠라인


이전 모델 대비 성능도 업그레이드 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320i는 1997cc 직렬 4기통 트윈파워터보 가솔린 엔진을 장착해 최고출력 184마력과 최대토크 27.6kg?m의 힘을 발휘하며, 최고속도 235km/h, 연비 리터당 12.8km로 기존 모델 대비 최고출력 28마력, 최대토크 7.2 kg.m, 최고속도 17 km/h, 리너당 연비 1.6 km 향상됐다.

328i 모델 역시 직렬 4기통 트윈파워터보 가솔린 엔진을 장착해 245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힘을 발휘하며, 최고속도 250km/h로 기존 모델 대비 최고출력 14마력, 최대토크 8.1kg?m, 최고속도도 10km/h 향상됐다.
이번에 선보이는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에 장착된 직렬 4기통 트윈파워터보 가솔린 엔진은 최근 ‘2012년 인터내셔널 엔진 오브 더 이어 어워드(International Engine of the Year Award)‘에서 최고의 엔진으로 선정(1.8리터-2리터 부문) 되며 탁월한 우수성을 입증했다.

운전자의 기호와 성향에 맞춘 다양한 옵션 선택도 가능하다. 뉴 320i 스포츠는 쉬프트패들이 포함된 스텝트로닉 스포츠 자동 8단 변속기와 M 스포츠 서스펜션, 18인치 더블스포크 스타일의 경합금 휠, 스포츠시트를 갖췄다. 뉴 320i 럭셔리는 최상의 음질을 제공하는 하만 카돈 하이파이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서라운드 뷰 카메라, 컴포트 엑세스 시스템을 탑재했다. 마지막으로 뉴 320i 모던은 헤드라이너와 하이글로스 쉐도우라인으로 차별화했다.

328i는 스타 스포크 스타일의 17인치 경합금 휠, 다기능 버튼 포함 가죽 스티어링 휠, 센사텍 인조가죽 시트를 갖춰 고성능 모델의 이미지를 더욱 강조했다.

BMW 코리아 김효준 사장은 “이번에 출시한 BMW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은 성능과 안전성을 모두 갖춘 뉴 3시리즈를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을 위해 선택의 범위를 넓힌 것”이라고 하면서, “BMW는 동급 대비 가격과 성능에서 압도적인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BMW 뉴 3시리즈 가솔린 모델의 국내 소비자가격은 뉴320i가 4580만원, 뉴 320i 모던 라인 5110만원, 스포츠 라인 5240만원, 럭셔리라인 5350만원이다. 328i는 5240만원이다.


임철영 기자 cyl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