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격' 제작진, 김성민 필로폰 물의 공식 사과 "책임감 느낀다"

최종수정 2010.12.06 17:55 기사입력 2010.12.06 15:39

댓글쓰기

'남격' 제작진, 김성민 필로폰 물의 공식 사과 "책임감 느낀다"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KBS2 인기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의 '남자의 자격' 제작진이 출연자였던 탤런트 김성민이 필로폰 투약 혐의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데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하고 김성민의 하차를 확정했다.

제작진은 6일 오후 공식홈페이지에 '시청자 여러분께 드리는 글'을 올리고 "'남자의 자격' 제작진은 본 프로그램의 일부 출연자가 빚은 사회적 물의로 시청자 여러분께 깊은 심려를 끼쳐 드린 점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제작진은 이어 "시청자들께 많은 영향을 주는 공영방송으로서 금번과 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생긴 것에 대해 안타까운 마음을 금치 못하며 동시에 깊은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 이에 본 제작진은 해당 출연자의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으며, 기 촬영된 녹화분에 대해서도 해당 출연자의 출연 분량은 최대한 편집하여 방송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김성민은 지난 3일 필로폰 상습 투약 혐의로 구속돼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남격'은 지난 5일 방송분에서김성민의 출연 분량을 최대한 편집해 내보냈다. 제작진은 오는 12일 방송될 '남자, 그리고 귀농일기'에서도 최대한 김성민의 분량을 편집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 anju1015@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