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월마트 "인도, 유통업 빗장 풀어달라"

최종수정 2010.10.27 11:20 기사입력 2010.10.27 1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미국 월마트의 마이클 듀크 최고경영자(CEO)가 인도 정부를 향해 외국 기업들이 직접 투자를 할 수 있도록 오랫동안 걸어 잠근 유통업의 빗장을 풀어달라고 요청했다.

26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듀크 CEO는 이날 뉴델리에서 열린 인도상공회의소(FICCI) 연설을 통해 유통업을 개방하면 인도가 얻게 되는 이득을 언급하며 설득에 나섰다.
이는 최근 인도 정부가 외국 유통기업의 직접투자를 허용하는 것이 소비자가격을 낮추고 농산물 공급자인 농가에도 이득이 된다는 점에 어느 정도 공감하며 논의를 시작하고 있는 시점에 나온 것이다.

듀크 CEO는 "글로벌 유통업체들이 인도에서 직접 소매유통매장을 갖추고 운영을 하게 되면 인도의 유통 시스템의 현대화와 중소 도매상들의 성장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유통업에 외국기업의 직접투자가 허용되면 인도의 물가상승률을 50~70bp 낮추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인도 정부는 자국 유통업계 보호를 위해 외국 기업이 인도 진출을 희망할 경우 현지 단일 브랜드 소매업체의 지분을 51% 보유하거나 도매 형태의 유통 매장만 허용하고 복합 브랜드 소매유통매장 개설은 허가하지 않고 있다.

이에따라 월마트도 지난해 인도 내 첫 매장 '베스트 프라이스 모던 홀세일'을 오픈하면서 현지 합작사를 통한 '캐시 앤 캐리(Cash and Carry·배달 없이 현금 판매만 하는 도매사업) 형태를 가질 수밖에 없었다.

수보드 칸트 사하이 식품가공부 장관은 "유통업에 대한 외국인 직접투자 규제를 완화할 것인지는 내년께 결정될 것" 이라고 밝혔다.


박선미 기자 psm82@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