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오우삼-정우성-양자경 '검우강호', 10월14일 국내개봉

최종수정 2010.08.26 13:09 기사입력 2010.08.26 09: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경석 기자]오우삼 감독과 한류스타 정우성, 홍콩 여배우 양자경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검우강호'가 10월 14일 국내 개봉한다.

오는 9월 개막하는 베니스국제영화제에서 첫 공개되는 '검우강호'는 '미션임파서블2' '페이스오프'에서 최근 '적벽대전'까지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춰 오며 전세계적인 흥행작들을 만들어 온 오우삼 감독과 제작자 테렌스 창이 다시 손을 잡고 만든 액션 대작이다.
다음달 국내 개봉하는 '무적자'의 원작 영화로 유명한 '영웅본색'의 연출자이기도 한 오우삼 감독은 '검우강호'를 통해 대륙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그만의 영상미학을 또 한번 선보일 예정이다. '검우강호'는 복수를 위해 얼굴도 이름도 사랑도 모두 버리고 칼을 선택한 남자의 스타일리시한 액션을 그린 영화다.

오우삼 감독의 오랜 파트너이자 국제적인 프로듀서로도 이름을 알리고 있는 테렌스 창 역시 이번 프로젝트에 대해 어느 때보다 뜨거운 열의를 보이며 “할리우드 영화를 능가하는 블록버스터의 탄생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특히 이 영화에는 국내 배우 정우성이 일찌감치 낙점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오우삼 감독은 '무사'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을 통해 정우성의 외모와 액션 연기에 매료됐다는 후문이다. '와호장룡' '007 네버다이' 등으로 유명한 말레이시아 출신 홍콩 여배우 양자경이 정우성과 호흡을 맞춘다.
한편 10월 전세계 동시개봉을 앞둔 영화 '검우강호'는 오우삼 감독의 2010년 베니스영화제 평생공로상 수상에 맞춰 9월 1일부터 11일까지 이탈리아 베니스 리도섬에서 열리는 67회 베니스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고경석 기자 kave@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