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애경 AK플라자, 경기도 전통공예품 상품화

최종수정 2010.04.20 11:34 기사입력 2010.04.20 11: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AK플라자가 메세나 활동의 일환으로 경기도 내 무형문화재 공예작품의 판로 개척을 위한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

AK플라자는 지난 19일 경기도청에서 김문수 경기도지사와 AK플라자 조재열 사장, 경기무형문화재총연합회 이규남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메세나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협약에 따른 첫 번째 활동으로 AK플라자는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일주일간 수원점 5층 이벤트홀에서 '경기도 무형문화재 명품전'을 열고 나전칠기, 자수, 도자기, 금속공예 등 17명의 무형문화재 보유자가 제작한 13개 품목의 작품 180여점을 판매한다.

이 자리에는 방짜유기장, 생칠장, 나전칠기장, 화각장, 조각장, 자수장, 자수병풍 등 최고 7000만원에 이르는 다양한 가격대의 작품이 전시·판매될 예정이다.

AK플라자는 또 이번 수원점을 시작으로 다른 지점이나 온라인쇼핑몰 AK몰 등으로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AK플라자 조재열 사장은 "장인들이 제작한 훌륭한 공예 작품에 마케팅을 가미해 고객들이 전통문화를 쉽게 접하고 무형문화재 보유자는 판매에도 도움이 되도록 해 궁극적으로는 우리 전통 명품 시장이 형성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AK플라자는 19일 경기도청에서 김문수 경기도지사(사진 왼쪽)와 AK플라자 조재열 사장(가운데), 경기무형문화재총연합회 이규남 대표(오른쪽)가 참석한 가운데 메세나 협약을 체결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조인경 기자 ikj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