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스템싸이언스, SH제약 前 대표 김수동박사 공동대표 선임

최종수정 2010.02.19 13:27 기사입력 2010.02.19 13: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스템싸이언스가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김수동 박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
김 박사는 임시 주총 이후 진행된 이사회에서 윤강준 대표와 함께 공동대표로 선임됐다.

김 박사는 SH제약을 창업해 뇌졸중치료제와 치매치료제, 비만치료제, 파킨슨병치료제 등을 삼성서울병원 등과 함께 개발하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아주대학교 대학원 분자과학 기술학과 박사 출신이며 현재 지식경제부의 지식경제 기술혁신 부문의 평가위원, 동북아 신약개발 협력단 부회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SH제약은 스마트케어의 시범사업자로 선정되기 위해 LG전자 컨소시엄에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템싸이언스는 국내 잠재수요 기준으로 U-헬스 시장이 오는 2012년 약 2조원에 달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관계자는 또 "공동대표로 선임된 김 박사가 경영에 참여해 스템싸이언스의 주력 사업인 의료바이오사업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스템싸이언스가 진행하고 있는 신약개발부문에서도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 박사는 취임사를 통해 "면역세포치료제 및 줄기세포촉진제 등을 활용한 신약개발부문의 가속화는 물론, 암 진단키트를 상반기내 양산 할 것"이라며 "SH제약과 스템싸이언스가 함께할 수 있는 바이오사업분야도 점진적인 확대해 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종목 수익률 100% 따라하기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