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황교익 "김건희 여사, 안경은 5만원인데 휴지는 7만원?"…실제 가격 살펴보니

최종수정 2022.05.19 19:19 기사입력 2022.05.19 19:19

실제 판매 가격 1롤당 2천원대
강신업 변호사 "내돈내산인데 무슨 상관"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 /사진=페이스북 캡처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예은 기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가 김건희 여사 사진에 찍힌 휴지를 두고 "서민 코스프레를 하다가 딱 걸렸다"고 지적했다.


황씨는 19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한 누리꾼이 게시한 '안경은 5만원대지만 휴지는 7만원대. 서민 코스프레 오지네'라는 글과 함께 남긴 사진을 공유하며 "서민 코스프레 하다가 딱 걸렸네요"라고 남겼다.

황씨가 공유한 사진은 김 여사의 팬클럽 '건희사랑(희사모)' 회장 강신업 변호사가 지난 16일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으로, 김 여사가 코바나컨텐츠 사무실에서 지지자들로부터 선물 받은 5만원대 안경을 착용한 모습이 담겼다. 이 사진은 김 여사가 직접 강신업 변호사에게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보 성향의 누리꾼들은 김 여사 사진 속 사무실에서 포착된 노란색 두루마리 휴지가 포르투갈의 대표적인 화장지 브랜드 레노바(Renova)가 출시한 제품인 것을 확인했다. 아울러 이들은 '6롤 2팩' 제품이 온라인상에서 7만7600원(1롤당 약 6500원)에 판매되고 있는 것도 캡처해 공유했다.


황씨는 "부자는 부자 티를 내면서 살아도 된다. 자본주의 사회잖나"라며 "물론 부자가 싸구려를 좋아할 수도 있다. 개인의 취향은 존중되어야 한다"고 썼다.

다만 "부자가 싸구려를 좋아한다고 '친서민적'이라는 표현은 하지 말기 바란다"며 "서민이 고가의 명품 가방을 들었다고 '친부자적'이라고 하지 않잖나"라고 주장했다. 이어 "'친서민적'이라는 표현 자체가 서민을 낮추어 보는 부자의 계급 의식을 담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날 해당 제품을 '가격 높은 순'이 아닌 '가격 낮은 순'으로 검색해본 결과 6롤 기준 약 1만2000원(배송비 제외)에 판매되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


강 변호사는 이날 김 여사를 향한 공세와 관련해 "딱 유치하다. 김 여사는 팬이 준 선물이라 사진 찍어 팬카페에 보내는 걸로 고마움을 표한 것일 뿐 서민 코스프레한 적 없다"고 말했다.


이어 "가격도 1만2000원부터 다양해서 비싼 게 아니다"라며 "7만원도 아닐뿐더러 좀 비싸다 한들 '내돈내산'인데 무슨 상관이냐. 누구처럼 법카로 에르메스 욕실용품을 산 것도 아니지 않느냐"고 반박했다.


나예은 기자 nye8707@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장원영 '인형 같은 비주얼'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송혜교 '압도적인 미모'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스타화보

  • [포토] 맹승지 '눈길 끄는 비키니'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