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녹십자MS, 코로나19 신속항원 진단키트 사용 승인

최종수정 2021.08.02 09:00 기사입력 2021.08.02 09:00

댓글쓰기

GC녹십자엠에스의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제네디아 W 코로나19 Ag' (제공=GC녹십자엠에스)

GC녹십자엠에스의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 '제네디아 W 코로나19 Ag' (제공=GC녹십자엠에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GC 녹십자엠에스 의 코로나19 신속항원 진단키트가 사용 승인을 받았다.


GC녹십자엠에스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 신속항원 진단키트 ‘제네디아 W 코로나19 Ag(GENEDIA W COVID-19 Ag)’의 국내 사용 승인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GC녹십자엠에스의 주력 수출 품목인 ‘제네디아(GENEDIA)’ 시리즈 중 하나다. 항원-항체 결합 반응을 활용해 코로나19 감염여부를 현장에서 10분 안에 진단할 수 있는 항원진단키트이다. 비인두 검체를 이용해 별도의 장비 없이 초기 환자의 감염 여부를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증상 발현 7일 이내 환자에 있어 민감도가 94%까지 나타난다. 녹십자엠에스는 한국화학연구원의 실제 바이러스 시험을 통해 알파(영국 변이) 및 베타(남아공 변이)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반응성을 확인했고, 자체 연구소 테스트에서도 감마(브라질 변이)와 델타(인도 변이) 변이에서 재조합 단백질 반응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해 8월에는 수출용 허가를 받아 현재 독일, 이탈리아, 브라질 등에 수출을 진행하고 있는 제품이기도 하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현재 확인된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검증을 모두 마치고 난 뒤 해당 제품에 대한 국내 승인을 신청했다”며 “최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국내외 확진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이번 국내 사용승인을 계기로 세계 코로나 진단키트 시장에서의 빠른 매출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