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주째 네 자릿수…비수도권 40% 육박(상보)

최종수정 2021.07.27 10:00 기사입력 2021.07.27 10:00

댓글쓰기

코로나19 확산세와 폭염 이중고가 기승을 부린 27일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이 한산하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코로나19 확산세와 폭염 이중고가 기승을 부린 27일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이 한산하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300명대로 3주째 네 자릿수를 이어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7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365명 늘어 누적 19만1531명이라고 밝혔다. 국내 발생이 1276명, 해외유입이 89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349명, 경기 364명, 인천 58명 등 수도권이 771명으로 국내발생의 60.4%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경남 85명, 대전 71명, 대구 66명, 부산 64명, 강원 60명, 충남 37명, 전북 30명, 광주 22명, 경북 20명, 전남·제주 각 15명, 충북 12명, 울산 5명, 세종 3명 등 총 505명이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지난 21일부터 일주일 연속 500명대를 기록중이며 이날 국내 발생의 39.6%를 차지했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집단감염으로 조기 귀국한 청해부대원이 해외유입에 반영됐던 지난 22일 이후 가장 많은 수치를 기록했다.


해외유입 확진자 89명 가운데 45명은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44명은 지역 사회에서 확인됐다. 내국인은 40명, 외국인은 49명이다. 중국을 제외한 아시아 국가에서 6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위중증 환자는 269명이다. 사망자는 전날 2명 늘어 누적사망자는 2079명으로 치명률 1.09%를 기록했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264명 늘어 누적 16만8629명이다.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5만6263명이며, 수도권에 마련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8만3324건의 검사가 이뤄져 20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 검사건수는 8471건으로 38명의 확진자를 찾아냈으며, 총 검사 건수는 14만8058건이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27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김부겸 국무총리가 27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1차 신규 접종자는 61만7251명으로 현재까지 총 1751만6422이 1차 접종을 받았다. 1차 접종자의 인구대비 접종률은 34.1%다.


2차 신규 접종자는 5만8218명으로 총 691만7391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접종완료자의 인구대비 접종률은 13.5%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지난 20여일간의 정부합동 특별점검에서 8200여건의 위반행위가 적발됐다"며 "각 지자체는 대규모 집단감염을 야기한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구상권 행사 등 법적조치에 적극 나서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날부터 비수도권이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로 일괄 격상하는 가운데 김 총리는 "이제 각 부처와 지자체, 수도권과 비수도권이 함께 힘을 모아 2주 안에 반드시 의미있는 변화를 만들어내야 한다"며 "각 지자체는 방역상황이 엄중하다고 판단될 경우 고위험시설에 대한 집합금지나 영업시간 제한과 같이 지역 여건에 맞는 과감한 방역강화 조치를 선제적으로 시행해달라"고 강조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