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여성정책' 공들이는 이낙연 "암 여성, 사회복귀 국가가 책임져야"

최종수정 2021.07.22 11:09 기사입력 2021.07.22 11:09

댓글쓰기

다섯 번째 여성안심 정책 발표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연이어 여성 정책을 발표하며 타 주자들과 차별화를 꾀하고 있다. 야권에선 여성가족부 폐지 등의 주장까지 나온 상황에서 이 전 대표는 여성 복지에 힘을 주고 있는 것이라 주목된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22일 이 전 대표는 암에 걸렸던 여성들의 일상 회복을 위해 ‘사회복귀 국가책임제’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여성 안심 정책만 이번이 5번째다. 이 전 대표는 그동안 변형 카메라 구매이력 관리제 도입·데이트 폭력 처벌 강화·1인 가구 여성 주거환경 개선(범죄예방환경설계)·자궁경부암 HPV 백신 무료접종 확대 등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한 ‘암 경험 여성의 사회복귀 국가책임제’는 유방암 등 모든 암은 물론 중증 질병 경험자들이 일터에서 차별받지 않도록 법과 제도를 개선하도록 하는 것이 골자다. 국가 차원의 경력 연결 시스템을 구축해 일·치료 양립을 지원하고, 암 경험 여성을 고용한 기업에겐 소득세·법인세 공제 인센티브를 주는 안 등이 담겼다. 또 암 경험 여성을 ‘경력단절여성법’의 지원 대상으로 명시하고, 암 치료를 위한 유방 재건술의 건강보험 적용도 약속했다.

이 전 대표는 "국내 유방암 경험자의 사회 복귀율은 33% 수준으로, 80%를 웃도는 유럽 주요 나라보다 크게 떨어진다. ‘목숨은 지켜낼 수 있어도, 일터는 못 지킨다’는 암 환자들의 절망에 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