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합천군의회, 황강 취수장 설치 결사반대

최종수정 2021.06.25 18:41 기사입력 2021.06.25 18:41

댓글쓰기


세종시 환경부 청사 앞에서 군민대책위 등 100여 명과 함께 반대 시위

황강하류 광역취수장 반대 집회 [이미지출처=합천군의회]

황강하류 광역취수장 반대 집회 [이미지출처=합천군의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합천군의회는 지난 24일 환경부 청사 앞에서 합천군민대책위 회원 등 100여명과 함께 “합천군의 현실을 외면한 채 군민의 동의 없는 황강 취수장은 절대 설치해서는 안 된다”며 강력한 반대 시위를 벌였다.


이날 집회에 앞서 문준희 군수, 배몽희 의장, 이종철 군민대책위원장은 ‘낙동강 유역 통합물관리 방안’ 심의 의결 전에 한정애 환경부 장관에게 ‘황강 취수장 설치 계획 반대 건의문’을 전달하면서 강력히 항의했다.

이후 집회 행사에는 이종철 군민대책위원장의 투쟁사를 필두로 문준희 군수, 배몽희 의장, 김윤철 도의원, 이성근 청년연합회장 등의 투쟁사와 결의문 발표순으로 진행됐다.


군민대책위는 환경부의 황강 취수장 설치 강행 규탄, 지역주민의 동의 없는 황강 취수장 결사반대, 합천군민의 생존권을 말살하는 황강 취수장 설치계획 전면 백지화 요구 등을 요구했다.


집회는 점점 열기를 더해 배몽희 의장, 이종철 군민대책위원장, 마홍렬 감사, 권재영 대병면 새마을협의회장, 대병면 송정호 씨 등이 삭발 투쟁으로 황강 취수장 설치를 강력히 규탄했다.

이외에도 이날 환경부 앞에서는 환경운동연합과 인근 창녕군, 거창군에서도 낙동강 취수원 다변화 방안을 포함한 ‘낙동강 통합 물관리 방안, 반대 집회를 열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