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프라 투자 합의에 건설주 강세‥NY증시 상승(종합)

최종수정 2021.06.25 06:15 기사입력 2021.06.25 06: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초당파 상원 의원들이 인프라 투자 계획에 합의했다는 소식에 힘입어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인프라 투자 합의 소식에 힘입어 건설 관련주가 24일 뉴욕증시에서 강한 상승세를 보였다.

인프라 투자 합의 소식에 힘입어 건설 관련주가 24일 뉴욕증시에서 강한 상승세를 보였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24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322.58포인트(0.95%) 오른 3만4196.82에, S&P500지수는 24.65포인트(0.58%) 뛴 4266.49에, 나스닥지수는 97.98포인트(0.69%) 상승한 1만4369.71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조 바이든 대통령과 상원 의원들이 1조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 예산안에 합의했다는 소식이 투자 심리를 부추겼다.

바이든 대통령 취임 이후부터 시장에 기대와 부담으로 작용해온 인프라 투자는 당초 예상과 달리 대폭 축소됐다. 신규 투자 규모는 5790억달러에 그친다. 최초 발표된 2조3000억달러 규모에 비하면 감액 폭이 상당하다.


인프라 투자 합의 후 미 10년물 국채금리는 전일 대비 소폭 상승한 1.495%에서 안정됐다.


이번 소식은 건설관련주를 끌어 올렸다. 캐터필러, 매틴 마리에타 머트리얼스, 벌컨 머트리얼스 등이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금융주는 대형 은행 스트레스 테스트 결과 발표를 앞두고 1.2%가량 올랐다. 장 마감 후 발표된 테스트 결과에 따라 대형 은행들은 배당이나 자사주 매입을 규제 받지 않게 됐다.


애플과 아마존은 하락했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11을 공개하며 0.5%가량 상승, 사상 처음 종가 기준 시가총액 2조달러를 기록했다.


테슬라는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스페이스X의 위성 인터넷 서비스 사업인 '스타링크'의 기업공개(IPO) 추진 의사를 밝히고 테슬라 주주에게도 이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혀 3% 이상 올랐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