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근식 "추나땡, 야당은 고마울 따름…국민에게는 2차 가해"

최종수정 2021.06.14 11:20 기사입력 2021.06.14 08:47

댓글쓰기

김근식 당시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지난 1월29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비전스토리텔링 PT에서 발표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김근식 당시 국민의힘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지난 1월29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비전스토리텔링 PT에서 발표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소영 기자] 김근식 국민의힘 송파병 당협위원장이 추미애 전 장관의 대선 출마 가능성을 두고 "추장관의 대선 출마, 진짜 '추나땡(추미애가 나오면 땡큐)'이다"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추나땡이긴 하지만, 행여 견딜만 하다면 제발 국민 염장 지르는 짓은 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그는 "개국본(개혁국민운동본부)이 밀고 추 전 장관이 대선후보로 출마하면 야당은 그저 고마울 따름"이라며 "검찰개혁 내걸고 개소리나 주장하는 개국본이 앞장선다면, 대선에서 조국사태가 계속 소환되기 때문에 야당으로서는 나쁠 게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추미애-윤석열 갈등으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체급과 맷집을 키워준 윤 전 총장의 엑스맨, 추 전 장관이 대선후보가 된다면 이 역시 대선에서 국민밉상 1,2위인 조국과 추미애가 동시 소환되는 것"이라며 "야당후보의 승리는 확정적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개국본과 추 전 장관의 등장이 결과적으로는 땡큐이지만, 이를 지켜보는 국민들에게는 2차 가해"라고 덧붙였다.

또 "추 전 장관은 설레어서 심장이 '뛸지' 모르지만, 국민들은 화가나서 심장이 '멈출' 정도"라고 덧붙였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앞서 지난 12일 추 전 장관은 개혁국민운동본부 영남본부 발대식에 참석해 "서초동 촛불집회에서 '우리가 조국이다'를 외쳐주신 이유는 검찰개혁이 그 만큼 절실했기 때문이었다"면서 "지난 1년 검찰개혁 최전선에서 제가 외롭지만은 않았던 것 또한 여러분이 함께 해 주셨기 때문이다"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우리가 추미애다 손피켓과 외침에 심장이 뛴다"며 "여러분과 함께 가는 길 쉼없이 걸을 것이며 정직한 땀이 공정한 대접을 받는 세상을 여는 길에 저도 함께 하겠다"라며 대선 출마 가능성을 시사했다.


김소영 기자 sozero81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미나 "나를 우르르 감싸더니 몸 더듬어…계획된 범행" 미나 "나를 우르르 감싸더니 몸 더듬어…계획...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