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진핑, 베이징올림픽 日 보이콧 막으려 도쿄올림픽 백신 제공 제의"

최종수정 2021.05.16 17:08 기사입력 2021.05.16 17:08

댓글쓰기

시 주석, 최근 日에 코로나19 백신 제공 제의
도쿄올림픽 흥행 때문에 아직 反中 못 드러낸 日 약점 노려

지난달 22일 중국 베이징에서 시진핑 국가주석이 비대면 화상 방식으로 진행된 기후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지난달 22일 중국 베이징에서 시진핑 국가주석이 비대면 화상 방식으로 진행된 기후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올해 도쿄 하계올림픽에 코로나19 백신 제공을 제의한 것은 내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일본이 불참하는 것을 막기 위한 포석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홍콩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16일 이 같이 전했다. SCMP는 중국 관영 신화통신을 인용, 시 주석이 지난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과의 통화에서 오는 7월 도코 하계 올림픽에 중국산 코로나19 백신 제공을 제의했다고 밝혔다. 이는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 출범 이후 중일 관계가 악화되고 있고 일본이 두달 전 중국의 백신 제공을 거절했음에도 나온 행보라고 주목했다.

이를 두고 SCMP는 중국이 일본과 경색된 관계를 풀어 2022년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서구권 국가들이 불참하려는 움직임에 일본이 가세하지 않도록 막고자하는 전략이라고 해석했다. 최근 북미와 유럽 등에서는 신장 위구르 인권을 문제 삼아 베이징동계올림픽에 불참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미국 싱크탱크 외교협회(CFR)의 황옌중 세계보건 선임연구원은 "최근 중일 갈등에도 중국은 도쿄올림픽을 지지했고 대규모 선수단을 파견할 것으로 보이는데 이는 베이징동계올림픽이 정치 문제로 떠오르는 것에 대한 중국 당국의 우려를 보여준다"며 "미국과 유럽연합(EU)에 포위된 중국에 일본의 태도는 매우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SCMP는 중국이 앞서 지난 3월에도 도쿄올림픽 측에 백신을 제공하겠다고 밝혔으나 도쿄올림픽위원회가 중국산 백신이 당시 일본에서 승인되지 않았다는 이유로 이를 거절했다고 전했다. 지난 7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가 중국 제약사 시노팜의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을 승인했지만 도쿄올림픽에서 사용될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고 덧붙였다.

소우랍 굽타 미국 워싱턴 중미연구소 연구원은 "일본은 선진국 중에서 베이징동계올림픽에 대한 보이콧에 지지를 표하지 않거나 실질적으로 중대한 반중 정책을 채택하지 않은 몇 안되는 나라"라며 "하계올림픽을 앞둔 일본의 딜레마이며, 중국은 이를 노려 일본이 베이징올림픽 불참 대열에 합류하지 않도록 노력하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델 활동"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