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X홀딩스 공식 출범, 구본준 회장 대표이사 선임

최종수정 2021.05.03 14:27 기사입력 2021.05.03 14:27

댓글쓰기

구본준 회장, 출범사 "1등 DNA와 세계를 무대로 한 개척정신 가진 기업, 가장 소중한 자산인 사람 통해 좋은 기업 함께 만들어 가자" 강조

LX홀딩스 공식 출범, 구본준 회장 대표이사 선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 LG 에서 인적분할해 설립된 신규 지주회사 '㈜LX홀딩스(LX Holdings)'가 공식 출범했다.


LX홀딩스는 3일 창립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구본준 LG 고문을 LX홀딩스 초대 대표이사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구 회장은 1985년 금성반도체에 입사해 LG반도체, LG필립스LCD(현 LG디스플레이), LG상사, LG전자 등에서 대표이사를 맡은 바 있다. 회사 측은 "기술에 대한 열정과 과감한 추진력을 바탕으로 미래 사업을 준비하는 승부사라는 평가를 받는다"고 했다.


이날 구 회장은 출범사를 통해 "LX홀딩스에 속한 자회사는 국내 팹리스와 인테리어 자재, 화학 소재(MMA), 포워딩 시장을 선도하는 1등 DNA와 세계를 무대로 한 개척 정신을 가진 기업"이라며 "LX의 가장 소중한 자산인 사람을 통해 구성원 모두의 자랑이 되는 좋은 기업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강조했다.


LX홀딩스는 대표이사에 송치호 사장(전 LG상사 대표), 최고인사책임자(CHO)에 노인호 부사장(전 LG화학 CHO 전무), 최고전략책임자(CSO)에 노진서 부사장(현 LG전자 전략부문 부사장), 최고재무책임자(CFO)에 박장수 전무(현 LG 전무)를 선임했다.

LX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임원 인사는 지주회사 운영 경험과 자회사 사업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바탕으로 지주회사를 안정적으로 출범하고 향후 속도감 있게 전략을 추진하는 데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LX홀딩스 출범에 따라 LG상사, LG하우시스, 실리콘웍스, LG MMA가 자회사로, LG상사의 자회사 판토스가 손회사로 편입됐다. 5개사의 지난해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은 16조248억원, 영업이익은 4025억원이다. LX홀딩스를 포함한 자산총액(공정자산)은 8조원 안팎으로 추정된다.


LX홀딩스 측은 "효율적인 지배구조와 높은 성장동력을 지닌 견고한 사업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맞춤형 전략을 도입해 자회사의 사업 다각화, 수익성 개선 및 견고한 성장을 달성하고 주주가치를 극대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LX홀딩스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기업 CI와 의미를 공개했다. LX의 'L'은 연결(Link)을, 'X'는 미래의 무한한 가능성, 지속 가능한 미래(Next)를 의미한다. LX홀딩스에 속한 5개사의 상호는 각 사의 임시 주주총회를 거쳐 하반기 내 변경할 예정이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