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 칸 갑질' 벤츠에 보복주차 했더니…"나 X먹으라고?" 적반하장

최종수정 2021.05.02 12:49 기사입력 2021.05.02 12:44

댓글쓰기

1일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주차칸 2개를 차지하고 있는 벤츠 차량에 보복주차를 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사진제공=보배드림]

1일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주차칸 2개를 차지하고 있는 벤츠 차량에 보복주차를 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사진제공=보배드림]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수미 기자] 최근 아파트 혹은 공공장소 주차장에서 주차칸 2개 이상을 차지하며 주차하는 이른바 '무개념' 차량에 대한 고발성 글이 잇따라 올라와 화제가 된 가운데 한 차주가 또 다른 무개념 벤츠 차량을 발견해 이를 응징하기 위해 보복주차를 한 후기를 올려 누리꾼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1일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벤츠 두 자리 주차 보복주차해버렸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주차칸 2개를 차지하고 있는 벤츠 차량과 그 옆에 바짝 대놓은 A씨의 것으로 보이는 차량의 사진을 함께 찍어 올렸다. 특히 A씨는 앞바퀴를 벤츠 쪽으로 틀어놓아 벤츠 차량이 출차할 수 없도록 했다.

주차칸 2개를 차지하고 있는 벤츠 차량 옆에 작성자 A씨가 자신의 것으로 보이는 차량을 바짝 대고, 앞바퀴도 벤츠 차량을 향해 돌려 놓았다. [사진제공=보배드림]

주차칸 2개를 차지하고 있는 벤츠 차량 옆에 작성자 A씨가 자신의 것으로 보이는 차량을 바짝 대고, 앞바퀴도 벤츠 차량을 향해 돌려 놓았다. [사진제공=보배드림]

썝蹂몃낫湲 븘씠肄


A씨에 따르면 벤츠 차주는 두 자리 주차를 한 뒤 1시간 동안 잠적했다. A씨는 "그동안 전화 10회, 문자 5회를 날렸고 (주차 할 자리가) 저기 하나뿐이라 결국 조심스레 주차에 성공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생한 제가 너무 화가 나 2시간 후 다시 내려가 보복주차를 하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A씨는 벤츠 차주가 적반하장식의 태도를 보였다고 말했다. A씨에 따르면 벤츠 차주는 "이거 나 엿먹으라고 이렇게 (차) 댄 거지?"라며 자신은 잘못이 없다는 식으로 행동했다.


이에 A씨는 "저는 24시간 주차권 있으니까 (벤츠 차주에게) 내일 보자고 문자를 보내놓았다"며 "제가 잘한 것은 없고, 부끄럽고 반성한다"고 말했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응원한다", "핸들 틀어놓은 것을 보니 센스도 있고 배운 사람이라는 생각이 든다", "통쾌하다", "주차의 달인이다", "보복주차가 아니라 교육주차라고 해야 한다. 참교육 주차"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황수미 인턴기자 choko216@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