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구, 코로나 극복 구민에게 격려카드와 키트 전달한 까닭?

최종수정 2021.04.16 07:21 기사입력 2021.04.16 07:21

댓글쓰기

코로나19 완치자에게 응원 메시지 담은 격려카드 및 키트 비대면 배송...손세정제 및 마스크 동봉해 감염 예방 및 확산 차단 노력 촉구...3차에 걸쳐 전달 완료, 총 202명 수령… 코로나 종식까지 지속 예정

영등포구, 코로나 극복 구민에게 격려카드와 키트 전달한 까닭?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후 힘든 시간을 이겨낸 구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격려카드 및 키트를 전달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상 초유의 팬데믹(pandemic) 상황에서 부지불식간에 감염된 코로나19로 인해 육체적 고통에 정신적 스트레스까지 감당해야 했던 구민들을 응원하고 그 마음을 위로하려는 취지에서다.

단순히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사실에서 비롯된 과도한 개인정보 유출로 받게 되는 피해를 막기 위해 그동안 구에서는 디지털 낙인사례가 없도록 개인정보 공개를 최소화해 왔다.


또 전문방역시스템을 갖춰 ‘당일 발생, 당일 소독’ 원칙을 준수함으로써 정보공개가 되지 않아 불안해할 구민을 위해 연쇄 전파 차단에도 힘쓰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확진으로 힘든 시기를 거쳐 퇴원한 구민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위로하는 뜻에서 구는 완치자에게 전달할 격려카드와 키트를 준비했다.

격려카드에는 힘든 시간을 이겨낸 구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다시 찾은 소중한 일상과 행복을 최선을 다해 지키겠다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


키트 구성품은 손세정제 2개, 마스크 20매로, 완치 이후에도 감염 예방을 위한 노력을 통해 감염병 확산 차단에 동참해달라는 의미를 담았다.


격려카드 및 키트 배부는 지난해 12월부터 시작됐다. 먼저 전화로 수령 의사를 확인한 후 수령에 동의한 구민에 한해 전달한다. 동주민센터 직원이 비대면으로 자택에 전달하고 있다.


1차로 26명, 2차 63명, 3차 113명에게 전달을 완료, 지금까지 202명의 구민이 격려카드 및 키트를 전달받았다. 구는 코로나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이를 지속, 구민들에게 응원의 뜻을 전할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다시 찾은 소중한 일상의 행복을 느끼며 함께 코로나 블루를 극복, 행복으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구민들의 소중한 일상을 지켜내기 위해 코로나19 방역, 예방접종 등 대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