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DX골프 TI21 "480cc 빅 헤드의 파괴력을 느껴라"

최종수정 2021.02.23 08:12 기사입력 2021.02.23 08:12

댓글쓰기

KDX골프 TI21 "480cc 빅 헤드의 파괴력을 느껴라"
썝蹂몃낫湲 븘씠肄


"도깨비골프의 장타 신화는 계속된다."


KDX골프(옛 도깨비골프)의 TI21 드라이버(사진)다. DX-109P 아이언에 이어 가벼우면서도 탁월한 비거리 전용 모델, 무엇보다 480cc 대형 헤드를 채택해 셋업부터 편리하다. 딥 헤드(Deep Head)와 샬로우 페이스(Shallow Face)의 장점을 조합한 설계가 동력이다. "압도적인 비거리를 구현한다"며 "전문성과 대중성을 모두 갖춘 로열 라인"이라고 설명했다.

성능은 최고가 고반발 드라이버를 능가하지만 가격 부담은 오히려 낮춰 시니어뿐만 아니라 여성, 초보 등 모두 골퍼의 진입 장벽을 없앴다. 여기에 고탄성 샤프트까지 장착했다. KDX골프는 "큰 헤드에 가장 적합한 디자인을 적용했다"며 "텐션과 손에 감기는 듯한 편안한 타구감에 대한 만족도가 높다"는 자랑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 있다.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