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소방, 안전한 설 명절 보내기 ‘총력 대응’ 한다

최종수정 2021.01.24 18:21 기사입력 2021.01.24 18:21

댓글쓰기

화재 취약시설 점검 등 연휴 기간 예방대책 추진

전남소방본부 전경.

전남소방본부 전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는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내기 위해 화재 취약시설 점검 등 설 연휴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최근 3년간 설 연휴기간 발생한 화재는 총 126건이며 이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총 8명(사망 3명·부상 5명), 재산피해는 약 7억 4000만 원이 발생했다.

특히 최근 3년간 화재발생 건수가 1일 평균 7건인데 반해, 설 연휴 기간 1일 평균 10.5건으로 약 50%가량 더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원인별로는 부주의가 70.6%로 가장 높고, 전기 15%, 기계 8.7% 순이다.


이에 따라 전남소방본부는 화재취약시설에 대한 소방특별조사 및 안전컨설팅을 추진하고 연휴기간 특별경계근무 실시로 대응역량을 강화키로 했다.

먼저 판매·물류·운수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50개소에 대한 소방특별조사 및 팬션, 모텔 등 소규모 취약건축물 713개소에 화재안전컨설팅을 추진한다.


또 주거용 비닐하우스 등 화재취약 주거시설 38개소에 간부급 소방공무원이 주1회 이상 현지 방문하는 등 화재 위험요인을 확인한다.


전통시장의 경우 관계인이 주도하는 화재안전점검이 진행되며, 야간 취약시간대에는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들이 화재예방 순찰을 실시한다.


특히 지난 7일부터 실시한 생활치료센터 등 코로나19 관련시설 385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화재안전점검을 지속 추진한다.


연휴 기간인 내달 10일부터 15일까지 전 소방관서는 특별경계근무 실시로 관서장 중심의 대응체계 확립 및 공원 묘지 등에 소방인력 및 차량을 전진 배치하여 신속한 출동체계를 확립할 방침이다.


마재윤 소방본부장은 “코로나19로 연휴 기간 집에 머물면서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 써 달라”며 “안전한 분위기에서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전 직원이 사전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