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프로야구 KS 6,7차전 관중 10%로 조정

최종수정 2020.11.22 19:22 기사입력 2020.11.22 19:22

댓글쓰기

최대 입장 인원은 1670명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 오는 24일부터 적용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 관중도 10%로 축소된다.


22일 정부는 수도권 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24일 0시를 기해 2단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24∼25일 오후 6시 30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한국시리즈 6, 7차전의 관중은 기존 30% 선에서 10% 이내로 줄어든다. 10%로 조정된 고척돔의 최대 입장 인원은 1670명이다.

23일 열리는 5차전은 예정대로 30% 선인 5100명이 관전할 수 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