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1155억 규모 사천송지지역주택조합 신축사업 수주

최종수정 2020.11.20 09:28 기사입력 2020.11.20 09:28

댓글쓰기

사천송지지역주택조합 신축사업 조감도.

사천송지지역주택조합 신축사업 조감도.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이 1155억원에 달하는 사천송지지역주택조합 신축사업 착공 준비를 본격화한다.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 (대표 신용구, 이병길)는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경남 사천시 용현면 송지리 산25번지 일대에 지하 2층~지상 25층(아파트) 8개 동 750세대를 짓는 대규모 신축사업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분양 전부터 ‘개발세권’이라는 점이 각광을 받고 있다. 황금알을 낳는 사업으로 꼽히는 항공 정비(MRO) 산업단지로 확정돼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 창출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와 함께 우주 사업을 전담하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센터가 들어설 예정에 있어 미래가치 상승효과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생활 인프라도 한층 풍부해진다. 반경 1.5km 내 사천시청, 보건소, 세무서, 창원지방법원 등의 공공기관이 골고루 갖추어져 있다. 또한 사업부지 인근 사천IC 복합유통상업단지 도시개발사업이 통합개발계획 승인을 받고 실시계획 인가를 취득함에 따라 근린공원, 대형아울렛, 종합병원, 호텔 등도 추가로 들어설 예정이다.


편리한 교통망 프리미엄도 있다. 사천산업단지와 5분 거리에 위치한 직주근접 단지로 3번 국도를 통해 삼천포항, 사천공항, 남해고속도로, 통영대전고속도로로 신속한 진입이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750세대 아파트 공사를 수주한 경남 사천은 대우조선해양건설이 지은 엘크루가 지역 아파트 중 가장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라며 “사천에서의 엘크루 브랜드 인기로 지역민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천 송지 아파트 공사 계약을 포함해 지난 한 주에만 총 3건 1712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라며 "연말까지 대형건설사 수준의 도급 계약이 계속 체결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최근 140억원 규모의 부천 가로주택 정비사업, 471억원 규모 성주 스위트엠 엘크루 견본주택 오픈, 417억원 규모 부산 기장읍 공동주택 신축에 이어 이번 1155억 규모 사천 지역 주택 신축사업 등 수주 릴레이를 이어가며 연말까지 매주 수주계약을 따내겠다는 청사진을 밝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