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윙 가격 '109만8900원'…사전예약 없이 10월 초 출시

최종수정 2020.09.22 10:00 기사입력 2020.09.22 10:00

댓글쓰기

새 폼팩터 스마트폰 중 가장 저렴한 가격대로 출시
"공격적인 가격으로 새 폼팩터 체험 기회 확대"
10월 구매자 대상 화면 교체 비용 70% 할인권 제공

LG 윙 가격 '109만8900원'…사전예약 없이 10월 초 출시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LG 윙의 가격을 109만8900원으로 책정했다.


22일 LG전자는 이같은 가격의 LG 윙을 10월 초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채널을 통해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LG 윙의 가격은 지금까지 국내 시장에 출시된 새로운 폼팩터의 스마트폰 중 가장 낮다. 갤럭시Z플립이 165만원부터 시작하는 것과 비교해도 50만원 이상 저렴하다. LG전자는 경쟁사의 플래그십 스마트폰과 맞먹는 가격대로 책정해 시장 점유율 확대를 노린다. LG전자는 "공격적인 가격을 제시해 변화를 원하는 많은 고객이 'LG 윙'만의 새로운 폼팩터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전략"이라고 설명했다.


LG 윙은 6.8인치 메인 스크린과 3.9인치 세컨드 스크린이 탑재돼 메인 스크린을 90도로 돌려 두 화면을 동시에 쓸 수 있는 스마트폰이다. 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부품 중 가운데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 LG전자는 불필요한 가격 거품을 걷어내 소비자들의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한 공격적인 출고가 전략을 택했다.


LG 윙 가격 '109만8900원'…사전예약 없이 10월 초 출시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구매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예약 판매 프로모션을 과감히 없앴다. 대신 10월 한 달간 LG 윙 구매자들에게 2년 내에 메인ㆍ세컨드 스크린이 파손됐을 때 교체비용의 70%를 할인해주는 할인권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LG 윙은 일반 스마트폰처럼 쓰다가 필요할 때 메인 스크린을 시계 방향으로 돌린 '스위블 모드'로 멀티 태스킹이 가능하다. 세계 최초로 '짐벌 모션 카메라' 기능을 적용해 안정적으로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마창민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전무는 "LG 윙은 기존 스마트폰의 익숙함에 '스위블 모드'라는 세상에 없던 사용자 경험을 더한 제품"이라며 "스마트폰의 진화된 사용성에 무게를 두고, 성장 가능성 있는 영역을 발굴하는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의 첫 제품인 만큼 미래 스마트폰 경험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