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버, 글로벌 연구평가 서비스 국내 최초 출시

최종수정 2020.08.12 10:31 기사입력 2020.08.12 10:31

댓글쓰기

FWCI 지수와 논문 수 등 한눈에 파악

네이버, 글로벌 연구평가 서비스 국내 최초 출시


[아시아경제 이진규 기자] 네이버가 12일 글로벌 연구평가 서비스 '스칼리틱스'를 출시했다.


스칼리틱스는 국가·학교·학과·연구자의 연구 성과 지표를 제공하는 연구평가 솔루션이다. 사용자들은 연구의 질적 수준을 나타내는 FWCI 지수와 논문 수, 인용 수 등 연구 성과 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스칼리틱스는 17만개의 연구기관과 2000만명의 논문 저자, 15만개의 저널 정보를 보유하고 있다. 기존 연구평가 솔루션은 대학별 연구 성과만 제공한다면, 스칼리틱스는 단과대학·학과 단위별 연구 성과도 제공한다.


또 영어권 저널들을 중심으로 연구 성과 정보를 제공해온 기존 연구평가솔루션과 달리 스칼리틱스는 영어권 저널 연구 성과뿐 아니라 국문으로 쓰인 학술정보의 연구 성과를 제공하면서 국내 연구진들의 기여에 대한 평가도 가능해졌다.


네이버는 국내에서 연구기관 대상으로 스칼리틱스 사용처를 늘려나가는 동시에 일본과 중국 등 아시아 로컬 데이터를 보완해 글로벌에서도 스칼리틱스를 출시하고 글로벌 업체들과 경쟁한다는 계획이다. 유봉석 네이버 총괄은 "연구 성과의 객관적 척도로서 학술 분야의 효율적인 투자와 연구진들에 대한 공정한 보상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규 기자 jkm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