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은행 노사 지역 경제 활성화 '맞손'

최종수정 2020.08.11 16:10 기사입력 2020.08.11 16:10

댓글쓰기

11일 대구 수성구 대구은행 본점에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사정 공동선언문 협약식에서 (왼쪽부터)김태오 대구은행장, 김정원 노조위원장 정경훈 대구지방고용청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DGB대구은행

11일 대구 수성구 대구은행 본점에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사정 공동선언문 협약식에서 (왼쪽부터)김태오 대구은행장, 김정원 노조위원장 정경훈 대구지방고용청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DGB대구은행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DGB대구은행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 대구지방고용노동청과 함께 ‘노사정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내수 회복 차원에서 지정된 오는 17일 임시 공휴일을 앞두고 실시된 이번 협약식에서 대구은행 노사와 대구지방고용노동청은 노사정 협약을 통한 내수경제 활성화에 힘쓰기로 했다.

대구은행 노사는 자율적인 연차휴가 사용을 장려, 이를 통한 재원으로 지역화폐와 온누리상품권 구매 등 지역경제에 재투자 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으며 대구지방고용노동청은 지역 은행이 건전한 노사문화 정착을 통한 지속 가능 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 지원을 약속했다.


김태오 대구은행장은 “앞으로도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하면서 어려운 지역경제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