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날씨] 오후 장맛비 잠시 그쳐…남부 폭염특보

최종수정 2020.08.11 00:00 기사입력 2020.08.11 00:00

댓글쓰기

화요일인 11일은 전국이 흐리고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이어지던 장맛비가 오후부터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화요일인 11일은 전국이 흐리고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이어지던 장맛비가 오후부터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화요일인 11일은 전국이 흐리고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이어지던 장맛비가 오후부터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오전까지는 중부지방과 전라도를 중심으로 매우 강하고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충청도와 경상도는 오후, 전라도는 밤에 비가 그치겠다.


예상 강수량은 이날까지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충청도와 전북에서 50∼150㎜이며, 많게는 200㎜가 넘게 내리는 곳도 있겠다.


또 강원도와 경상도, 전남 동부 내륙, 제주도는 이날 오전 폭염 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며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는 곳도 있겠다.

대기 상태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이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5도 △춘천 24도 △강릉 25도 △대전 25도 △청주 24도 △대구 26도 △부산 25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제주 27도 등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춘천 28도 △강릉 33도 △대전 28도 △대구 34도 △부산 30도 △전주 30도 △광주 30도 △제주 34도 등이다.


기상청은 "제주도 해상과 남해상, 동해상에는 바람이 초속 10∼20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5m로 매우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