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대문구, 여름방학 앞두고 아동급식 대상자 전수조사

최종수정 2020.07.03 11:21 기사입력 2020.07.03 11:21

댓글쓰기

결식 우려 아동에 급식 혜택 지속 제공..빈틈없도록 만전

서대문구, 여름방학 앞두고 아동급식 대상자 전수조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9일까지 지역내 14개 동주민센터 복지담당 공무원들을 통해 아동급식 대상자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대상은 결식 우려가 있는 ▲기초생활수급자 가구의 아동 ▲차상위계층 아동 ▲한부모가족지원법에 따른 아동 ▲기준 중위소득 52%(4인 가구 기준 월 246만9570원) 이하 가구의 아동 등 모두 600여 명이다.

전수조사 대상에 포함되지 않더라도 담임교사, 사회복지사, 통반장, 담당 공무원 등이 결식 우려가 있는 아동을 수시로 추천하면 ‘서대문구 아동급식위원회’ 심의를 거쳐 급식 지원이 이뤄진다.


구는 이번 조사를 통해 만 18세 미만의 취학, 미취학 아동을 위한 급식 지원에 빈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또 가구소득 증가 등에 따라 지원에서 제외될 아동들에 대해서도 보호자와 상담이나 가정 방문 조사 등을 통해 실질적으로 급식이 필요한 경우 지원이 계속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방학 중에 결식 우려가 더 높은데 코로나19로 여름방학과 개학 일정이 예년과 다른 만큼 아동들이 식사를 거르는 일이 없도록 보다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