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릉·속초, 6월 하루 강수량 역대 최대치 기록

최종수정 2020.06.30 16:15 기사입력 2020.06.30 16:15

댓글쓰기

강릉 206.0㎜ 속초 174.5㎜
"속초, 비 계속돼 강수량 수치 갱신 가능성"

저기압에 의한 강한 동풍·백두대간과 부딪혀
지형적 요인으로 비구름대 발달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30일 강원도 강릉과 속초의 6월 중 하루 강수량이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강릉 하루 강수량은 206.0㎜로 이 지역 관측을 시작한 1911년 이래 6월 하루 강수량으로는 가장 많았다. 2위는 1953년 6월 28일 160.4㎜다.

속초는 175.9㎜로 기존 1위였던 1996년 6월 18일 174.5㎜를 넘어섰다. 1968년 관측을 시작한 이후 6월 기준 최다 하루 강수량이다. 속초에서는 비가 계속 내리고 있어 최다 강수량 수치는 갱신될 예정이다.


강원 영동은 정체전선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이 동해로 이동하는 경로와 가까운 북쪽에 위치해 저기압에 의한 강한 동풍이 백두대간과 부딪히며 강한 비구름대가 발달했다. 특히 강원 북부 산간인 설악산과 설악동 미시령은 오후 3시까지 250㎜가 넘는 비가 온 것으로 집계됐다.


비는 내일 오전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